‘써클’ 한상진, 시스템 작동 방법 알았다...비밀은 여진구

[OSEN] 06.19.17 07:34

[OSEN=지민경 기자] ‘써클’ 한상진이 송영규가 그토록 찾았던 시스템의 작동방법의 비밀이 여진구라는 것을 알게 됐다.

19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써클:이어진 두 세계'에서는 시스템의 작동 방법을 알게 된 박동건(한상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동건은 한용우(송영규 분)를 찾아가 “규철 선배 집에 가둔 아이에게 무슨 짓을 했냐. 그렇게까지 해서 알아내려는 게 뭐냐”고 다그쳤다.

한용우는 “별이가 만들었다. 그 기술로 기억이 영상화 되고 편집할 수 있다. 김규철이 봤다고 했다. 그 집에 그 시스템이 존재한다. 그런데 그 시스템이 어떻게 작동하는지 알 수 없게 됐다. 그것만 알면 멋진 신세계를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엄청난 비밀을 알게 된 박동건은 그 집에서 시스템이 작동하는 것을 생각해내고 다시 김규철의 집으로 갔고 김우진(여진구 분)이 시스템 작동의 키라는 것을 알게 됐다. /mk3244@osen.co.kr

[사진] ‘써클’ 방송화면 캡처

지민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