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학교협의회 김명희 차기회장 선출

“한국학교 수준 획기적으로 끌어올릴 것”
[워싱턴 중앙일보] 06.19.17 08:10
한연성 회장이 김명희 차기회장에게 협회기를 전달하고 있다. 이승민 NAKS 총회장, 이인애 이사장, 한연성 회장, 김명희 차기회장, 안미혜 교육원장, 김선기 선거 적부심사위원장(왼쪽부터)
재미한국학교 워싱턴지역협의회(WAKS, 회장 한연성) 차기회장에 김명희 종이마을한국학교 교장이 선출됐다.

WAKS는 지난 17일 비엔나의 우래옥에서 51개 학교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제36회 정기총회를 열고, 회장 선출을 비롯 지난 학년도 사업과 감사 및 결산 보고, 2018학년도 상반기 사업 계획과 예산안 등을 논의했다.

김명희 교장과 김소윤 지혜한국학교 교장이 출마, 경선으로 진행된 회장 선거에서 김명희 교장은 과반수를 훌쩍 넘겨 당선됐다. 신임 회장의 임기는 내달 1일부터 3년이다.

김 차기회장은 “각 학교의 한국어 수준 평가 표준화를 위해 협의회 차원에서 상설 연구위원회를 설치해 교재를 연구개발하겠다”며 “10학년까지 한국어 교육을 꾸준히 받아 충분히 실력을 갖춘 차세대 보조교사로 활동할 수 있도록 장려하는 등 한국어 교육 및 학교를 획기적으로 끌어올리기 위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를 위해 “회원 학교 간의 정보교류 장이 되도록 협의회 웹사이트를 한국학교 교육장터로 보강할 것”이라며 “소규모 및 신설학교와 대규모 학교의 자매결연, 학년별 한국어 수준을 평가할 수 있는 WAKS 표준평가 문항집 제작 등의 활동으로 학생의 꿈을 우선 실현시켜 줄 수 있는 한국학교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연성 회장은 임기를 마치고 오는 8월 귀국하는 안미혜 주미대사관 교육원장에 대해 감사패를 전달했다.

참석자들은 지난 2016년7월1일~2017년6월18일까지 수입 8만4964.57달러, 지출 6만2370.09달러, 잔액 3만9810.64달러의 회계보고와 2017년7월1일~2018년6월30일까지의 7만7500달러 규모의 사업 예산 지출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한편 WAKS는 오는 8월10일(목)~12일(토) 조지아 애틀란타에서 열리는 제35회 NAKS 학술대회를 시작으로 8월19일(토) 가을학기 교사연수(서울한국학교), 9월23일(토) 남부지역 교사연수(주예수무궁화한국학교), 11월4일(토) 백일장 및 글짓기 대회(열린문한국학교), 12월9일(토) 제29회 교사의 밤(중앙한국학교) 등의 행사를 예정하고 있다.


진민재 기자 chin.minjai@korea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