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H공사, 상반기에 역대 최대 재정 5404억 신속집행

iH공사(인천도시공사)는 인천지역 어려운 고용상황과 거시경제 불안요인 등에 대응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해 5,404억원을 목표로 상반기 재정 신속집행 방안을 마련한다고 22일 밝혔다.

iH공사에 따르면, 올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목표액을 지난해 목표액 3,124억보다 73%(2,280억원)가 증액된 5,404억원으로 수립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와 소비 등에 활력을 불어넣고, 경기회복 기반 마련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상반기 신속집행 추진 대상 주요 사업은 검단신도시 1,314억원, 검암역세권 공공주택지구 1,192억원, 계양테크노밸리 667억원, 십정2구역 및 송림초교주변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 1,167억원, 영종하늘도시 119억원, 구월A3 146억원, 도화구역 119억원, 임대주택 매입 287억 등이며, 서민 경제 및 지역경제 활성화 파급효과가 큰 사업을 대상으로 중점적으로 투입된다.

iH공사는 지난해 상반기에도 적극적인 재정집행을 통해 신속집행 목표액 3,124억원 대비 3,519억원을 집행해 112.6%의 집행률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

iH공사 이승우 사장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인천 지역경제 상황을 엄중히 인식하고, 지역경제 회복의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선제적 재정 신속집행을 경영 최우선 가치로 두어 공사의 자원을 총동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