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드라 황 20선거구 뉴욕시의원 후보, 뉴욕한인회 방문

뉴욕시 20선거구 시의원 선거에 민주당 후보로 출마한 샌드라 황 후보(왼쪽)가 지난 23일 한인사회 인사차 뉴욕한인회를 방문해 찰스 윤 회장(오른쪽)과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황 후보는 여성과 청년, 가정폭력 피해자, 소상인 등을 돕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으며 뉴욕시 특목고 입학시험(SHSAT) 폐지에 대해 반대 입장을 표명했다.

[뉴욕한인회]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비디오 뉴스 더보기 +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