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루즈 항해 중단 연장 잇따라

로열 캐리비안 7월31일
버진 보이지스 10월까지

로열 캐리비안 크루즈 선박. [AP]

카니발 크루즈가 이달 초 일부 크루즈 노선에 대해 8월 말까지 항해 중단을 발표한 데 이어 다른 크루즈 업체들도 운행 중단 연장에 나섰다.

코로나 사태 이후 130여편에 대한 항해를 취소한 로열 캐리비안 크루즈는 잠정 항해 중단 정책을 내달 31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버진 보이지스 크루즈 역시 지난 21일 크루즈 항해 중단을 적어도 오는 10월 16일까지 연장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예약 손님들은 전액 환불을 요구할 수 있으며 취소한 고객들에게는 25%의 크루즈 크레딧을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노르웨이 크루즈 라인도 내달 1일부터 31일까지 3개 선박에 대한 크루즈 항해를 전면 중단한다고 밝혔다. 업체 측은 이 기간 예약한 고객들은 125-150%의 크루즈 크레딧을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