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가이드] 발렌시아 캐년컨트리

LA 전체 부동산 시장의 바로미터
교육·치안 좋은 계획도시로 인기

손님을 만나 상담할 때 종종 그림이나 그래프를 그려 설명한다. 이자율 변동 추이 곡선 부동산 10년 주기설 모기지 프로그램 장단점 등을 알려줄 때 그림이나 그래프를 그리면 이해하기 쉽다.

지역별 부동산 가격 추이와 동향은 양궁 과녁 같은 그림을 그려 설명한다. 집값 상승 시즌이면 LA를 중심으로 글렌데일 버뱅크 밸리 샌타클라리타 팜데일 필랜의 순서로 오른다고 설명한다.

반면 주택가격 하락기에는 외곽지역부터 순차적으로 떨어지는 현상을 이야기해 준다. 그래서 LA 한인타운은 불황이 거의 없고 항상 부동산이 핫하다고 설명한다. 또한 도심과 외곽 사이의 교외지역 가격 동향을 잘 파악하면 향후 전체 부동산 동향을 예상할 때 많은 도움이 된다고 설명한다.

그 예로 최근 몇 년간 꾸준히 주택 시장이 활황인 발렌시아를 설명하면서 전체 부동산 경기가 어디로 갈지 이해시켜 준다. 발렌시아 캐년컨트리 지역이 LA 메트로폴리탄 전체 시장의 바로미터라고 볼 수 있다.

LA 인근 도시들은 요즘 주택 가격이 너무 높아 젊은 부부나 중산층이 첫 집을 구하는 데 애를 먹고 있다. 그런데 LA에서 약간 벗어나면 비교적 낮은 가격으로 새집을 구입할 수 있는 곳이 여럿 있다. 그중 학군과 치안이 좋은 발렌시아는 한인이 특별히 선호한다. 25년여 전부터 본격적으로 개발된 발렌시아는 삶의 질과 환경 주택과 산업 단지 교육과 치안 등을 감안하여 전체 계획을 갖고 조성한 신흥 도시다.

아직도 개발 여지가 많아 더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기 위한 노력과 투자가 진행 중으로 2000년도 이후 살기 좋은 최고 지역 중 하나로 손꼽히며 새집 분양도 인기가 높다.

좋은 공교육 시스템과 비교적 낮은 집값 안전하고 편리한 주거 환경으로 한인 및 아시안 유입이 늘고 있다. 특히 LA 다운타운까지 출퇴근이 가능하고 새집에 비해 저평가된 낮은 주택 가격으로 투자자들의 발길을 모으고 있다.

발렌시아 도시 전체에 거미줄처럼 연결된 파세오(Paseo:산책 및 자전거 길)는 가족 중심적이면서 자연 친화적인 도시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LA 다운타운이나 인근의 고가 주택 의 매매는 둔화되는 반면 높은 렌트비를 내고 있던 젊은층 부부들이 학군 좋고 안전한 발렌시아를 찾아오기 때문에 요새 신규 주택이나 일반 주택 모두 매물이 부족하다.

주말이면 여기저기 오픈 하우스가 걸려있어 주택 성수기를 실감케 한다. 현재 주택 중간 가격은 58만7000달러로 타지역에 비해 매우 낮다.

좋은 학군을 위해서 적극적으로 주택 구입을 위해 쇼핑하고 있는 요즘 뜨는 도시 발렌시아에서 주택 구입의 꿈을 이루시길 바란다.

▶문의: (818)439-8949

이상규 / 뉴스타부동산 발렌시아 명예 부회장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