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의 환희'를 전시하다

가톨릭미술가협 소그룹전
21일부터 갤러리 두아르떼서

주선희 작가의 작품

남가주한인가톨릭미술가협회(KCAA)가 8명의 회원 작가들이 참여하는 소그룹 전시회를 오는 21일부터 30일까지 LA한인타운에 있는 갤러리 두아르떼에서 개최한다.

'블라섬(Blossom)'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에는 김천애, 제시카 시, 줄리아 김, 심계식, 양문선, 니나 정, 주선희, 수잔 황 작가 등이 참여한다.

KCAA 측은 "매년 9월 회원 전체가 참여하는 정기전 외에도 자주 소그룹 전시를 통해 회원들의 작품활동을 독려하고 있다"며 "이번 전시는 블라섬을 주제로 자유롭게 봄의 환희를 표현한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오프닝 리셉션은 21일 오후 5시다.

▶주소:4556 Council St. LA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