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이낙연이 추천…김수현, 文이 낙점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와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의 인선을 발표한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9일 브리핑에서 두 가지를 강조했다. .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 내정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이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를 만난 후 미소를 보이고 있다. 뉴스1
“경제부총리가 원톱"이라는 것과 "이낙연 국무총리의 강력한 천거가 있었다”는 점이었다. 김동연ㆍ장하성 체제의 불화설을 일신하고, 경제부총리에게 힘을 싣는다는 의미다. 그 과정에 이 총리가 깊이 관여했다는 것을 공공연히 내세웠다.

당초 청와대에서는 “자존심이 강한 기재부 인사들을 장악할 힘이 있는 인사가 차기 부총리에 임명될 것”이라는 말이 많았다. 이 때문에 과거 정부에서 경제 부처를 경험했던 이른바 ‘올드맨’ 그룹이 하마평에 올랐다. 청와대 인사 수석실은 김석동 전 금융위원장(행시 23회)과 주형환 전 산업통상부 장관(26회) 등을 막판까지 검토했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9일 오후 서울청사 집무실을 방문한 김수현 청와대 사회수석과 면담 후 김 수석을 배웅하고 있다. 연합뉴스
그러나 실제 인사에서는 행시 26회 출신인 김동연 부총리보다 3년 후배인 홍 후보자(29회)가 낙점됐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이와 관련 “정부 출범 이후 70여 차례 지속한 이 총리의 주례 보고 과정에서 홍 후보자에 대한 천거가 이뤄졌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9일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 내정된 홍남기 국무조정실장과 면담하고 있다. 2018.11.9 [총리실 제공]

홍 후보자는 문재인 정부 초대 국무조정실장으로 이 총리와 가깝다. 또한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과는 한양대 동문이다. 한양대 출신의 한 정치권 인사는 “임 실장이 국회의원 시절부터 한양대 동문회의 여러 자리에서 홍 후보자와 관계를 쌓은 것으로 안다”며 “이 총리의 강한 천거와 함께 임 실장의 역할도 적지 않게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이낙연 국무총리,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과 함께 입장하고 있다. 청와대 사진기자단
이 총리 등의 추천이 홍 후보자 지명에 작용했다면, 김수현 신임 정책실장의 임명은 문 대통령의 의지가 관철됐다는 평가다. 장하성 정책실장의 후임으로 김수현 사회수석이 일찌감치 거론되자, 노무현 정부의 초대 정책실장이었던 이정우 한국장학재단 이사장은 “경제를 모르는 분은 정책실장을 맡기 곤란하다”며 공개적인 비토에 나서기도 했다. "시장에 확실한 메시지를 주어야 한다"며 주류 경제학자이자 '노무현 경제교사'로 불렸던 조윤제 주미 대사도 하마평에 올랐다.

야권은 물론 여권 내의 거부감에도 김수현 사회수석이 정책실장으로 발탁된 데엔 "소득주도성장론이 흔들리면 단지 경제 방향이 아닌, 정권 차원의 구심력이 와해할 수 있다"라는 청와대 내부의 위기감이 반영됐다는 분석이다.

윤영찬 수석은 김 실장에 대해 “정부가 추진하는 포용 국가의 설계자”라며 “홍 부총리가 야전 사령탑으로 경제를 총괄하고, 김 실장은 포용 국가의 큰 그림을 그릴 것”이라고 말했다. 경제부총리를 ‘원톱’이라고 칭하긴 했지만, 사실상 ‘큰 그림’은 청와대가 계속 가져가겠다는 뜻이다.
김수현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이 9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리는 임명장 수여식에 앞서 조명래 신임 환경부 장관, 노형욱 신임 국무조정실장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청와대 사진기자단

행시 29회 출신의 홍 후보자는 내각에서도 최종구 금융위원장(25회),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26회), 윤종원 청와대 경제수석(27회) 등 선배 그룹을 이끌어야 한다. 이 때문에 아무리 홍 후보자를 경제사령탑이라고 치켜세워도, 실질적으로 대통령이 힘을 실어 준 김수현 정책실장이 오히려 장하성 실장 때보다 더 강하게 '그립'을 쥐게 될 거라는 관측이 적지 않다.



장하성 전 정책실장(가운데)과 김수현 신임 실장,(왼쪽), 윤종원 경제수석이 6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운영위원회의 청와대 국정감사에 참석해 있다. 연합뉴스

강태화 기자 thkang@joongang.co.kr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