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3차원 격투게임 '조선의 태권도' 출시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북한이 최근 3차원(3D) 영상기술을 활용한 태권도 게임을 출시했다고 중국 신경보(新京報)가 10일 북한의 대외선전 사이트 '조선의 오늘'을 인용해 보도했다.

휴대전화와 컴퓨터에서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이 게임에서 이용자는 북한의 실제 현역 태권도 선수 수십명 가운데 하나의 캐릭터를 골라 모의 대련을 할 수 있다.

게임은 대련 기능 외에도 단군시대로 설정된 가상 공간에서 싸우면서 태권도 동작을 배울 수 있도록 하는 기능도 탑재했다.

게임을 제작한 응안문화기술공사 정혁철 사장은 "게임을 만든 목적은 단지 이용자들이 즐기게 하는 데 그치는 것이 아니라 게임을 하면서 조선(북한)의 역사 인물을 배울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Advertistment


휴대전화와 컴퓨터가 상당히 보급된 것으로 알려진 북한에서는 최근 3D 등 첨단기술을 적용한 게임이 잇따라 개발되고 있다.

북한은 작년 세계적인 축구 컴퓨터 게임 '피파'(FIFA) 시리즈와 매우 유사한 3차원 축구게임인 '축구격전'을 선보이기도 했다.

cha@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