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치 창출·사회 기여 우선"…현대차 '지속가능성 보고서'

현대자동차가 회사의 변화와 미래상 등을 담은 '2018년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2일 밝혔다.

현대차는 고객을 비롯한 모든 이해 관계자에게 지속가능경영에 대한 회사의 메시지를 투명하게 전달한다는 취지에서 2003년부터 매년 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잡지 방식으로 가독성을 높인 '매거진' 섹션은 ▶현대차 주요 연혁 ▶2017년 하이라이트 ▶CSV(공유가치창출) 하이라이트로 구성됐다. 2017년 하이라이트의 경우 세계 최초 야간 자율주행 4단계 성공, 미국 제이디 파워(J.D. Power)의 내구품질지수(VDS) 최상위권 기록, 수소전기차 대중화 노력 등이 주요 성과로 소개됐다.

'보고서' 섹션에는 올해 재정립한 CSV 전략체계와 5대 지속가능성 부문(고객가치.환경책임.상생협력.인재존중.지역사회)의 성과들이 담겼다.

현대차는 사회적 가치 창출, 사회문제 해결 기여, 지역사회 발전 도모 등 3가지 CSV 전략에 기반해 다양한 활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