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 트러블은 초기에 잡아야 ,자칫 방치하면 만성 피부질환으로 발전

만성적인 피부 질환으로 고통 받는 한인 환자들이 증가 추세다. 환경적인 문제, 약물 오남용 그리고 의식주와 관련한 요인들이 주로 피부 질환을 일으킨다.

일반적으로 악성무좀,사타구니 습진등의 만성적인 피부 질환 환자들은 스테로이드 연고에 많이 의존하게 된다

순간적으로 효과는 있는 것 같지만 약효가 떨어지면 다시 반동작용이 더욱 커져서 악화되는 증상이 반복된다.

치료방법은 피부가 스스로 재생할 수 있게 해줘야만 완치가 가능하다고 전문의들은 말한다.
대부분의 피부질환은 곰팡이균들에 의해 번식하고 증식한다.

악성무좀,사타구니 습진 기타 피부질환에 효과 좋은 힐링쎄럼 원액을 발라보면 하얀 균들이 올라오게 된다.

이 균들을 모두 걷어내야만 다시 건강한 피부가 만들어진다.즉, 피부에 붙어 있는 백선균들을 제거하고 새 살이 올라올 수 있게 블루밍 쎄럼오일로 마무리해야 한다.피부질환 치료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기름진 음식을 피해야 하는 것이다.

피부 질환 환자들이 연어,참치,고등어,멸치,꽁치,삼겹살,태운고기등을 섭취하게 되면 환부에 열이 나고 가렵고 피부 증상이 더욱 심해진다.

화농성 여드름 ,아토피, 건선의 경우를 치료하는 시기에는 음식 섭취에 항상 신경을 기울여야 한다.피부병의 원인과 종류는 일반적으로 알려진 것 이상으로 많다. 거기에 맞는 치료를 해야만 완치가 가능하다.

특히 피부병은 초기에 빨리 치료하지 않으면 내성이 생겨 치료가 어려워진다. 나이가 들면서 피부 저항력이 약화되는 노인들은 항상 피부의 변화에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
외부로부터 세균 침투를 막아내고 내부의 장기를 튼튼하게 하는 것이 피부다.

피부에 아무런 상처도 없는데 가렵다,벌레에 자주 물린다,자주 멍이든다.

피부에 실핏줄이 자주 올라온다 당뇨 합병증으로 인해 피부가 나빠졌다,

피부가 아프다,머리 속에 작은 진물이 잡힌다,머리 속이 하얗게 떡진다

아토피 때문에 피부가 열이 나고 가렵다.건선때문에 피부에서 비듬이 많이 떨어진다.

얼굴에 검버섯 ,기미가 너무 많이 올라 온다.사타구니,가슴에 습진이 없어지지 않는다.

악성무좀,손 발톱무좀 때문에 신경이 쓰인다.항문까지 너무 간지럽다.음부소양증과 생식기의 냄새가 심하다.

손, 발바닥이 갈라지고 가렵다 .이러한 증상들은 피부 질환이 시작되는 신호다. 피부 질환은 초기에 잡아야 한다.

문의 : 한방 피부비뇨기과 윤테라피 213)399-0001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