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룻밤만' 김종민X이태곤, 스페인 톱스타 커플 만났다

[OSEN=박판석 기자] 김종민과 이태곤이 스페인의 한 식당에서 유명한 배우커플을 만났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하룻밤만 재워줘'에서 이태곤과 김종민이 스페인에서 하룻밤을 보내기 위해서 고군분투 했다. 

김종민은 식당에서 우연히 한 커플에게 말을 걸었다. 김종민이 말을 건 커플은 스페인의 송송 커플이라고 불리는 마크 클로테트와 나탈리아 산체스 커플. 마크와 나탈리아는 아역시절부터 활동하면서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했다. 

이태곤은 자연스럽게 같은 배우인 마크와 나탈리아에게 차를 하자고 제안했다. 세 사람은 서로 출연했던 작품을 공유하면서 친해졌다. 

/pps2014@osen.co.kr

[사진] '하룻밤만' 방송화면 캡처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