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층 페이스북 떠난다 "24세 이하 280만명 줄어"

페이스북의 젊은 이용자들이 빠른 속도로 페이스북을 떠나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이마케터는 12일 지난해 미국의 12~17세 연령층에서 페이스북 이용자 수가 9.9%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마케터는 "지난해 24세 이하 미국 이용자층에서 280만 명이 페이스북을 떠났다"면서 "올해도 이 연령층에서 210만 명이 감소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연령대별로 보면 11세 이하 연령층에서는 9.3%, 12~17세 연령층에서는 5.6%, 18~24세 연령층에서는 5.8%가 줄어들 것이라고 이마케터는 밝혔다.

지난달 31일 발표된 4분기 실적을 보면 미국과 캐나다에서 활성 이용자 수는 작년 3분기 1억8500만 명에서 4분기 1억8400만 명으로 감소했다. 북미 지역에서 분기 대비 이용자 수가 감소한 것은 페이스북 설립 이후 처음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