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상차리는남자' 온주완, 한가림 계략 눈치챘다 '분노'

[OSEN=김수형 기자]'밥상 차리는 남자'에서 온주완 역시 한가림의 계략을 눈치챘다. 

14일 방송된 MBC 일요 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연출 주성우,극본 박현주)'에서는 태양(온주완 분)이 루리(최수영 분)을 찾아갔다. 

이날 태양은 자신의 아버지 캐빈밀러(이재용 분)이 루리에게 막 대하자, 미안한 마음에 루리를 찾아갔다. 

루리는 태양에게 "단단히 오해하고 있다 ,날 인간 쓰레기로 만들었다"면서 "모든 게 주애리가 꾸민거였다"며 이 사실을 전했다. 

태양은, 루리를 색안경 껴고 있는 상황에서 "방법은 하나다, 내가 해결하겠다"면서 "나에게 맡겨라"는 말을 남기며 루리를 지키려 했다.

한편, 주애리(한가림 분)는, 자신을 수상히 여기는 느낌을 받았고, 최후의 선택을 계획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밥상 차리는 남자' 방송화면 캡쳐
 

김수형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