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웅 北 IOC 위원, "女 아이스하키 단일팀 구성 고려"

[OSEN=우충원 기자] 장웅 북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이 IOC에서 남북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 구성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웅 위원은 13일 스위스 로잔을 방문을 마치고 평양으로 귀국하기 위해 경유한 베이징 서우두 국제공항에서 취재진에게 이같이 말했다.

장 위원은 남북 여자 아이스하키단일팀 구성의 성사 여부에 대해 "이미 상정된 제안이기 때문에 IOC에서 고려 중"이라며 "그건 어디 한 쪽에서 혼자 하는 것이 아니라 IOC 국제빙상올림픽위원회에서 다 함께 (논의) 하는 것이다"고 답했다.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단 규모에 대해서도 “북한 국가올림픽위원회(NOC)에서 결정할 일”이라고 답했다.

그는 이어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과 매일 만났고, 식사도 같이했다”면서 “논의한 내용은 이미 IOC에서 모두 발표됐고, 새로운 것은 없다”고 덧붙였다.  / 10bird@osen.co.kr

우충원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