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오이드 감기약'…18세 미만 위험

FDA, 관련 경고 문구 강화

코데인(codeine)이나 하이드로코돈(hydrocodone) 같은 오피오이드(opioid·아편류 마약 성분·사진) 함유 기침약과 감기약을 18세 미만 미성년자에게 복용하도록 하는 것은 위험하다고 연방 기관이 경고하고 나섰다.

연방식약청(FDA)은 11일 오피오이드 성분이 들어간 처방 기침약과 감기약에 대해 18세 이상 성인만 사용하도록 하는 안전문구를 반드시 넣도록 관련 규정을 강화했다고 발표했다. FDA는 이들 제품이 어린이에게 사용될 경우 혜택보다는 위험성이 더 크다고 밝혔다.

이 같은 성분 및 용법, 부작용이 포함되는 제품 표기 강화 조치에는 성인 관련 안전 정보 확대도 포함됐다. 여기에는 오피오이드 약품 사용시 발생할 수 있는 오용, 남용, 중독, 과용, 그리고 사망할 수도 있음을 경고하는 문구를 이전보다 더 확대된 박스 안에 표기해야 한다는 내용이 있다.

FDA 측은 이번 조치에 대해 "오피오이드 중독이 확산하고 있는 상황에서 특히 어린이가 오피오이드에 불필요하게 노출되는 것을 우려하고 있다"며 "(어려서) 오피오이드 약품을 어떤 식으로든 사용하게 되면 성인이 됐을 때 중독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고 밝혔다.

일부 지역에서는 수퍼마켓이나 약국 약품 판매대에서도 코데인 등 오피오이드 계통 성분이 함유된 감기약을 판매하고 있어 아동용 감기약 구입시에는 반드시 제품 안내서를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사회부 김병일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