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h!쎈 컷] ‘미우새’ 대부 주병진, 초호화 집과 대비되는 ‘짠한 만찬’

[OSEN=유지혜 기자] 14일(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화려한 집과 진솔한 이야기로 화제를 모았던 ‘미우새 대부’ 주병진의 두 번째 이야기가 방송된다. 
  
지난 방송에서 영화 세트장을 방불케 한 펜트하우스를 공개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던 주병진은 이번 주에도 역시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집안곳곳의 스페셜한 장소들을 공개하며 박수홍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하지만 곧이어 ‘텅 비어있는’ 짠내 나는 냉장고가 공개돼 안타까움을 샀고, 이에 후배 박수홍은 집으로 달려가 뭔가를 가져오기 시작했다. 잠시 후 벌어진 일들에 스튜디오는 박장대소를 했고, 어머니들은 “박수홍이 저렇게 어설프다”, “저걸 어쩌냐” 하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과연 박수홍은 주병진의 ‘펜트하우스’에서 무슨 일을 벌인 것일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 재산을 들여서라도 너희들 나이로 돌아갈 수 있다면 나는 결혼을 하겠다”, “지금 가진 것은 모두 껍데기다” 등 진솔한 명언으로 화제를 모았던 주병진의 두번째 이야기는 14일 밤 9시 5분에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 yjh0304@osen.co.kr

[사진] ‘미운 우리 새끼’ 제공.

유지혜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