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환 측 "故 박세직 의원의 손녀와 열애 중"

[OSEN] 10.09.17 18:21

[OSEN=김은애 기자] '마린보이' 박태환 선수가 무용학도 박 모씨와 열애 중이다.

10일 박태환 측은 OSEN에 "박태환이 무용학도 박 씨와 열애 중인 것이 맞다. 하지만 정확한 교제시기 등은 알지 못한다. 아직 조심스럽다"고 밝혔다.

박태환과 박씨는 SNS를 통해 공개적으로 애정을 드러내왔다. 두 사람은 SNS 주소도 맞추는가하면 서로 손을 잡고 있는 모습, 데이트 사진을 게재했다. 

특히 박태환의 여자친구는 지난 5월 2017 대한민국 한복모델 선발대회에서 수상할 정도로 빼어난 미모의 소유자다. 또한 이 여성은 1988년 서울올림픽, 2002년 월드컵 축구대회 조직위원장을 맡았던 고(故) 박세직 재향군인회 회장의 친손녀로 알려졌다.

박세직 회장은 한나라당의 전신인 민자당과 신한국당 등에서 제14~15대 국회의원을 역임했으며, 2009년 별세 후 이명박 당시 대통령으로부터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받았다.

한편 박태환은 지난달 호주 시드니 전지훈련을 떠나 오는 15일 귀국한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OSEN DB

김은애 기자